검색

쇠고기가 러시아 밥상에서 중국으로

러시아의 쇠고기 수요는 10 년 만에 최저치로 떨어졌습니다.


2020 년 러시아의 쇠고기 소비량은 1.94 백만 톤으로 3.4%감소했습니다. 이것은 지난 10 년 동안의 가장 낮은 수치라고, "코메르산트"에서 러시아 농업 은행의 산업 전문성 센터에서 작성하였습니다. 글에 따르면 수요는 2년 연속 감속하고 있습니다.


이유들은 코로나로 인한 제한사항, 식당 폐업, 인구소득 감소 등이 포함되는 몇 가지 이유가 있습니다.


많은 직장이 재택근무로 바뀌고 불확실한 미래 소득 때문에 돈을 절약 시작하면서 가성비가 좋은 돼지고기나 닭고기를 선택하게 된 것 같다고 전국 육류 협회 책임자인 세르게이 유신이 이야기했습니다.


같은 시기인 2020년을 비교해보면, 쇠고기의 수출량은 오히려 103%인 2만톤이나 증가했습니다. 쇠고기양의 45%가 중국으로 수출되었습니다. 산업 전문성 센터 (Center for Industry Expertise)의 책임자인 안드레이 달노브 (Andrey Dalnov)는 개인 자회사 농장에서 소의 생산이 감소하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.


업계에서는 가금류 및 돼지 고기 가격 상승으로 쇠고기에 대한 수요가 회복되기를 희망하고 있지만, 전문가들은 그렇게 되지 않는다고 생각하지 않고 있습니다.현재 쇠고기는 칠면조고기와도 경쟁을 하고 있는데 칠면조고기의 생산량과 가용성이 증가하고 있기 때문입니다.


출처: https://www.tks.ru/reviews/2021/04/06/01

조회 0회댓글 0개

The Armor Bearer Corp.

Copyright, the Armor Bearer. All rights reserved.

서울시 영등포구 경인로 775, 에이스하이테크시티 4층, 419호 

Armor Bearer Corp.

tel 02.2039.6580 fax 02.2038.6778

mail : armor-bearer@tablogis.com

  • 페이스 북 - 흰색 원
  • 화이트 트위터 아이콘
  • 화이트 인스 타 그램 아이콘